로고

[서울] 강남구, 다문화축제 ‘온가족 다문화 놀이터’ 개최

- 20일 10시~14시 개포동 대진공원에서...14개국 놀이문화, 악기 등 22개 체험부스 운영

보도국 | 기사입력 2023/05/19 [16:32]

[서울] 강남구, 다문화축제 ‘온가족 다문화 놀이터’ 개최

- 20일 10시~14시 개포동 대진공원에서...14개국 놀이문화, 악기 등 22개 체험부스 운영

보도국 | 입력 : 2023/05/19 [16:32]

 

 

꿈이 모이는 도시, 미래를 그리는 강남구(구청장 조성명)가 오는 20일 세계인의 날을 맞아 다문화 축제 ‘온가족 다문화 놀이터’를 개포동 대진공원에서 10시부터 14시까지 개최한다.

 

강남구 다문화 인구는 2021년 기준 6386명으로 서울시 전체 인구의 3.4%를 차지하고 있다. 서로 다른 문화적 배경을 가진 주민들이 재밌게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기 위해 이번 축제를 준비했다. 코로나19 이후 4년 만에 대면행사로 22개의 체험 부스에서 다양한 나라의 문화를 만날 수 있다.

 

축제는 ▲지구촌 놀이터 ▲문화 놀이터 ▲체험 놀이터 ▲공연 놀이터의 4가지 테마로 나뉜다. 지구촌 놀이터에서는 러시아, 중국, 페루, 벨라루스 등 14개국의 나라를 소개한다. 각 나라 인사말을 배우고, 전통 소품을 관람할 수 있다.

 

문화 놀이터에서는 세계의 놀이문화와 악기를 만난다. 손가락에 모형을 올려 균형을 맞추는 베트남의 쭈온쭈온, 막대에 일렬로 양발을 끼워 반환점으로 돌아오는 인도네이사의 라리까유 등 8종의 놀이를 즐길 수 있다. 또 러시아의 발랄라이카, 페루의 삼포냐, 베트남의 까까우 등 40개의 악기를 체험할 수 있다. 특별 프로그램으로 아프리카 전통 악기인 젬베를 현지 강사에게 직접 배워볼 수 있다. 이밖에 세계의 전통 의상을 입고 사진을 찍는 포토존, 세계 향신료 체험도 선보인다.

 

체험 놀이터에서는 지구본 만들기, 베트남 전통음식 반미 만들기를 한다. 공연 놀이터에서는 즐거운도서관의 인기 동화 구연가가 들려주는 세계동화, 버블쇼 등을 볼 수 있다. 부대행사로 개포3동주민센터, 강남구가족센터, 수서경찰서가 참여해 제로강남 프로젝트, 다문화가족지원사업, 세계의 경찰 이야기 등을 홍보한다.

 

조성명 강남구청장은 “문화가 달라도 결국 모두 하나의 세계인이라는 마음으로 서로 이해하고 소통하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문화가족이 강남구에서 잘 적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